빌노트의 노트

스타벅스(Starbucks Coffee) 부드러운 생크림 카스텔라, 다크 모카 프라푸치노 & 아메리카노 본문

맛집

스타벅스(Starbucks Coffee) 부드러운 생크림 카스텔라, 다크 모카 프라푸치노 & 아메리카노

빌노트 2015. 5. 8. 21:37

스타벅스 케익, 부드러운 생크림 카스텔라, 다크 모카 프라푸치노, 스타벅스 아메리카노, 스타벅스 프라푸치노, 스타벅스 빵, Starbucks Coffee, 스타벅스 커피

스타벅스에 혼자가면 무조건 커피만 시키지만 아이들과 함께가면 어쩔수없이 비싼(?!) 돈주고 케익이나 빵도 같이 사야합니다. 그래야 잠시나마 조용히 보낼 수 있으니까요. ㅋ 이번에 스타벅스 갔을 때는 처음보는 케익 부드러운 생크림 카스텔라다크 모카 프라푸치노를 주문해봤습니다.

 

스타벅스 부드러운 생크림 카스텔라 & 다크 모카 프라푸치노

스타벅스 케익, 부드러운 생크림 카스텔라, 다크 모카 프라푸치노, 스타벅스 아메리카노, 스타벅스 프라푸치노, 스타벅스 빵, Starbucks Coffee, 스타벅스 커피

스타벅스에 있는 다른 빵, 케이크와는 달리 생크림 카스텔라는 사이즈가 좀 커서 나름 오랫동안 먹을 수 있습니다. 고급 케익전문점에서 파는 생크림 롤빵처럼 엄청 부드러운 것은 아니었지만(꼭 어제만든 케익같은 느낌?! 조금만 더 부드러웠음 좋았겠네요.) 그래도 나름 먹을만 했네요. 사실 케익보다 사진 오른쪽 위에 잠깐 보이는 다크 모카 프라푸치노가 더 맛있었습니다. 너무 달아서 카페모카와 프라푸치노를 별로 좋아하지않는데, 다크 모카 프라푸치노 맛은 괜찮았습니다. 덜 달면서 코코아 맛이 진하다고 할까요?! 아무튼 이번 여름 더울 때 자주 사먹어야겠습니다. 스타벅스가서 프라푸치노 뭐 먹을까 고민하는 분에게 다크 모카 프라푸치노를 추천하고 싶네요! 스타벅스에서 또 다른 추천 프라푸치노를 고르라면 녹차 프라푸치노인데 그대로 먹으면 안되고 꼭 직원분에게 시럽을 빼달라고 말하세요. 추가로 시럽을 넣지 않아도 그냥 녹차 프라푸치노가 달아서 별 문제없고, 그래야 진한 녹차맛을 더 느낄 수 있습니다. (정말로 단 음료를 좋아한다면 그냥 시럽을 넣으세요.)

 

그래도 스타벅스는 아메리카노지요. 케이크의 달콤한 맛과 아메리카노의 고소하고 쓴맛이 최고의 궁합이라고 생각합니다. 케익과 프라푸치노는 둘 다 너무 달아서 좀 부담스럽지요. 결론, 부드러운 생크림 카스텔라는 그냥 먹을만했고 다크 모카 프라푸치노는 매우 맛있음. 끝.

 

 

6 Comments
댓글쓰기 폼